제목447평세를 다녀와서2017-05-14 23:02:53
카테고리평신도세미나소감
작성자

먼저 한길교회 김형기담임목사님과

모든 성도님들께 감사의 인사드립니다.

저희교회는 이제 시범목장을 시작하여

가정교회 첫 걸음마를 시작하였습니다.

저는 목자 목녀님의 섬김과 이야기를 듣고

설렘 반 걱정반의 만감이교차하는 맘이 들었습니다.

그러나 기대의 맘 이 이 번 평세를 받으므로서 확고해 졌습니다.

힘든고비가 없지않지만 보람이 그 어려움이 덮을 수 있다는

목자, 목녀님의 고백속에서 저 또한 더이상 미루지 않고

이 길을 가야한다는 더이상 불신앙의 모습이 아닌

순종의 모습으로 나아겠다는 맘을 확고하게  먹게되었습니다.

다시한번 한길교회와 가정교회사역위해 감사의 인사드립니다.







[임전식 목자님이 추가로 올려주신 사진]


한승현집사님.

가정교회에 대한 궁금함이 휴식시간에도~~??



 [임점희 목녀님이 추가로 올려주신 사진]

빨간 의상 만큼 열정 가득한 한승현형제님.

댓글
자동등록방지
(자동등록방지 숫자를 입력해 주세요)
이전알게하시는 하나님2017-05-14
-447평세를 다녀와서2017-05-14
다음447차 평신도세미나 스케치2017-05-14